• 최종편집 2022-07-30(토)
 

210210_코로나 위기에도 외식업으로 몰리는 프랜차이즈.png

 

[한국프랜차이즈저널]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조성욱)20211월 신규등록이 완료된 정보공개서 264개의 영업표지 리스트와 자진등록취소한 34개 영업표지를 공지했다.

 

1월에 신규등록한 영업표지는 일월육일, 주당맛집, 다미조, 제곱커피, 이색분식 등 232개의 외식업과, 인큐브앤코, 오렌지보틀, 두쏠아이, 오탄집 등 8개의 도소매업, 그리고 공유주방1번가, 홈워크, 포토매틱, 바른발애, 펫토즈 등 35개의 서비스업 분포를 보이고 있다.

신규등록한 영업표지의 경우 통상 15일 이후에 열람이 가능하며, 등록된 정보공개서를 통해 가맹본부의 일반현황, 가맹계약의 주요 거래조건 등 가맹희망자가 가맹계약 체결 여부를 결정하는데 도움이 되는 핵심정보를 열람할 수 있어, 계약체결 전에 살펴볼 필요가 있다.

 

한편 1월에 등록을 취소한 영업표지는 자진 취소 25(이태리국시, 해물감자탕, 부송국수, 봉이동동, 요런떡볶이 등)와 직권취소 9(티앤북스, 쿠이노족발, 달인칼국수김밥, 육회브라더스 등)로 총 34개의 영업표지이다.

본지에서는 등록된 정보공개서에 대한 다각적 분석을 지원하고 있으며, 가맹거래사를 통한 상세 상담이 가능하다.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 위기에도 외식업으로 몰리는 프랜차이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google-site-verification: googleb200f1e77c2718fc.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