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30(토)
 

220127_프랜차이즈 광고판촉행사 가맹점주 동의 필요비율 시행령 입법예고.jpg

[한국프랜차이즈저널]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는 개정 가맹사업법의 시행(2022. 7. 5. 예정)을 위해 필요한 사항을 담은 가맹사업법 시행령 개정안127일부터 38일까지 입법예고한다고 밝혔다.

 

개정 가맹사업법에 따르면 가맹점주가 비용을 부담하는 광고판촉행사를 실시하려는 가맹본부는 시행령으로 정하는 비율 이상의 가맹점주로부터 시행령으로 정하는 방법을 통해 동의를 얻어야 하는 바, 이번 시행령 개정안에서는 가맹본부가 동의를 얻어야 할 가맹점주의 비율을 광고는 50% 이상, 판촉행사는 70% 이상으로 규정했다.

이와 함께, 가맹본부가 가맹점주로부터 동의를 얻는 방법으로 서면, 정보통신망, POS 시스템, 기타 양 자 간 합의하는 방법을 규정했다.

 

또한, 개정 가맹사업법은 가맹본부가 시행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사전에 약정을 체결한 경우에도 광고판촉행사를 실시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는데, 이번 시행령 개정안에 해당 약정에 포함시켜야 할 사항으로 광고판촉행사별 명칭 및 시기, 비용 분담 비율, 가맹점주 분담 비용 상한액을 규정하고, 약정의 형식은 가맹계약이 아닌 별도의 약정이어야 함을 명시했다.

 

아울러, 개정된 법은 광고판촉행사 비용 집행내역 미통보 및 열람요구 불응행위에 대해 1천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도록 규정하였는데, 시행령 개정안에서 해당 행위에 관한 과태료 부과기준을 1차 위반 시 5백만원, 2차 위반 시 7백만원, 3차 위반 시 1천만원으로 규정했다.

 

공정위는 이번에 입법예고한 시행령 개정안이 확정시행되면 광고·판촉행사의 실시 과정에서 가맹점주가 자신의 비용 부담 정도를 충분히 인지한 후에 광고판촉행사에 참여할지 여부를 결정할 수 있게 되어, 가맹점주의 권익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입법예고 기간 동안 가맹본부 및 가맹점주 등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한 후 법제처 심사, 국무회의 등을 거쳐 신속하게 시행령 개정을 완료하겠다고 밝혔다.

김진영 전문기자/가맹거래사 chamf9000@gmail.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76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프랜차이즈 판촉행사 가맹점주 70% 동의 필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google-site-verification: googleb200f1e77c2718fc.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