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30(토)
 

220214_만 39세 이하, 아이디어 보유 청년 창업기업에 정책자금 지원.jpg

[한국프랜차이즈저널]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은 우수 기술과 아이디어를 보유한 청년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청년전용창업자금 2,100억 원을 지원한다고 214() 밝혔다.

 

지원대상은 기술성과 사업성을 보유하고 대표자가 만 39세 이하인 업력 3년 미만 (예비)창업기업이다.

중진공은 담보력이 부족한 초기기업의 상황을 고려해 기업 신용등급 및 재무상태를 반영하지 않고, 아이템과 사업 계획을 중심으로 심의위원회 평가를 거쳐 지원 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융자 한도는 제조업 및 지역주력산업 영위기업은 최대 2억 원까지, 그 외 기업은 최대 1억 원까지이며, 2.0% 고정금리로 지원한다. 지역주력산업은 바이오메디컬(부산), 첨단소재부품(대구), 광융합(광주), 로봇지능화(대전) 등이다.

 

지금까지 중진공은 전국 19개 청년창업센터를 통해 자금, 멘토링, 판로지원, ESG자가진단 등을 연계 지원해 청년 창업기업의 지속 성장을 돕고 있는 가운데, 올해는 세종 청년창업센터를 신규 개소할 예정이다. 세종시는 수도권을 제외하고 전국에서 유일하게 청년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곳으로 지역소재 청년 창업기업의 정책 접근성 및 편리성 향상이 기대되고 있다.

김학도 이사장은 중진공은 지난해 추경 예산 500억 원을 포함한 2,100억 원을 2,123개 사에 지원해 1,638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했다, “올해는 청년전용창업자금 본 예산을 2,100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500억 원 확대 편성해 창업 생태계 조성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청년전용창업자금 신청은 중진공 누리집(kosmes.or.kr)에서 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중진공 지역본지부 또는 정책자금 안내 콜센터(1811-3655)로 문의하면 된다.

김진영 전문기자/가맹거래사 chamf9000@gmail.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46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만 39세 이하, 아이디어 보유 청년 창업기업에 정책자금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google-site-verification: googleb200f1e77c2718fc.html